default_setNet1_2

군민 10명 중 7명 ‘문화도시 영월’ 추진에 관심 보여

기사승인 2022.11.21  09:46:32

공유
default_news_ad1
   
 

  문화도시지원센터는 최근 군민, 문화도시 사업 참여자, 향우회, 외지인 등 1655명을 대상으로 올해 문화도시 추진에 대해 4종의 설문을 실시했다.

  군민 446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는 영월이 문화도시 조성사업 추진에 대해 88.8%에 이르는 군민들이 인지하고 있으며 ‘시민행동으로 빛나는 문화충전도시 영월’ 비전 인지도는 83.6%로 나타나 군민들이 문화도시에 대해 관심이 높다는 점을 드러냈다.

  문화도시 사업 참여자 410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서는 사업만족도 90.8%, 재참여 의사 93%로 참여자들의 만족도가 높게 나타났으며 90.8%의 참여자가 문화도시지원센터의 역할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외지인 511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는 영월의 관계인구가 되고 싶다는 응답이 37.6%, 이미 관계인구라는 응답이 15.9%로 나타났다. 고향사랑기부금에 관해서는 영월에 5천원~1만원을 내겠다는 응답이 36.9%로 가장 높았고 1~3만원 31.3%, 5~10만원 13%, 3~5만원 11.8% 순으로 나타났다.

  재경향우회원 288명 중 약 50%는 영월이 문화도시 조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는 것을 인지하고 있으며, 고향사랑기부금을 낸다면 5~10만원을 내겠다는 응답이 28.4%로 가장 높고 1~3만원 24.4%, 3~5만원 16.4%, 5천원~1만원 15.6%, 10~30만원 10.2% 순으로 높은 애향심을 보였다.

 

영월신문 hs.choe63@gmail.com

<저작권자 © 영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set_C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