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남면 명전천, 아름다운 소하천 선정

기사승인 2022.09.16  13:31:51

공유
default_news_ad1
   

  군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22년 안전하고 아름다운 소하천 가꾸기 공모에 남면 명전천을 출품해 장려상을 수상했다.

  이번 심사에서 명전천은 하천폭 확장 등 하천 안전성을 크게 확보한 점과 지역주민의 의견을 적극 수렴한 자연친화적 하천설계로 천변저류지를 조성해 이수 기능을 확보하고 정자 등 주민편의시설을 마련한 데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김재구 안전건설과장은 “앞으로도 우리 군의 소하천 안정성 확보를 기본으로 주민의견을 적극 수렴하여 지역주민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안전하고 아름다운 하천 조성에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 2018년 26억원을 투입해 남면 명전천 정비를 마쳤으며, 올해 6월에는 북면 덕상천과 덕우천에 총 172억원을 투입해 안전하고 아름다운 소하천으로 탈바꿈 시켰다.

  또 영월읍 흥월1천, 흥월2천, 큰팔괴천, 산솔면 이목천, 주천면 결운천, 한남천에 총사업비 186억원을 투입해 대대적인 정비를 하고 있다.

  특히 주천면 금마리에 위치한 결운천은 총사업비 49억원으로 연장 1.75km, 소교량 7개소를 정비해 오는 10월 준공을 앞두고 있으며 식생바구니 등 친환경적인 공법을 적용해 자연친화적인 소하천으로 조성할 예정이다.

 

영월신문 hs.choe63@gmail.com

<저작권자 © 영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