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영월군환경사업소 갑질 공무원 파면 촉구

기사승인 2020.06.06  10:31:49

공유
default_news_ad1

- 민노총 기자회견서 사과 촉구

   

  영월군환경사업소 7급 공무원의 갑질 횡포와 폐기물매립장 침출수 배출 강요 등의 의혹과 관련해 해당 공무원의 파면을 촉구했다.
  전국민주연합노동조합 강원경북충북지역본부는 1일 군청 주차장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갑질 공무원 파면과 사법 처리, 군수의 대군민 사과 및 피해 조합원 치료와 요양을 위해 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다할 것을 촉구했다.
  또 가해자의 파렴치한 갑질 행위와 침출수 무단 배출 지시 및 운영 일지 조작 등 불법 행정에 가담한 직원의 즉각 해고와 근무지 무단 이탈 및 각종 비리 혐의에 대한 군 차원의 관계 기관고소 및 고발을 요구했다.
  한편 민주노총 강원지역본부는 2일 오전 도청 앞에서 '영월군 공무원 갑질 폭력 강원도지사 해결 촉구'기자회견을 열고 영월군 환경시설관리사업소에서 벌어진 갑질 의혹과 불법 행정 논란(본보 2일자 15면 보도)에 대한 진실 규명을 촉구했다.

 

영월신문 hs.choe63@gmail.com

<저작권자 © 영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