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관내 사회단체, 日 경제보복 강력 규탄

기사승인 2019.08.17  20:37:22

공유
default_news_ad1
ad27

  관내 21개 사회단체들이 참여한 ‘일본제품 불매운동 확산을 위한 회의’가 13일 영월읍사무소에서 열렸다.
  참석 단체들은 경제보복과 백색국가 제외 철회를 촉구하는 결의문을 채택하고 과거사에 대한 반성과 속죄의식을 찾아볼 수 없는 일본 정부를 규탄했다. 
  이어 강제징용 피해자들에게 즉시 보상하고 국제 질서를 위반하고 역사 반성도 없는 아베 정권을 규탄한다며 일본에 가지도, 제품을 사고팔지도 않을 것이라고 결의했다.
  특히 이달 말쯤 일본 정권의 경제보복에 대해 대규모 궐기대회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이날 회의에는 이종호 광복회 도지부장, 김왕진 군재향군인회장, 엄기봉 대한민국상이군경회 군지회장, 엄연옥 군여성단체협의회장, 조민용 군의용소방대연합회장, 김영옥 군여성의용소방대 회장, 이무검 청년회의소 회장, 임석환 영월신협 전무 등이 참석했다.

 

영월신문 hs.choe63@gmail.com

<저작권자 © 영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