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영월군의회 의정비 재조정 권고 받아

기사승인 2019.02.03  12:55:33

공유
default_news_ad1
ad27

  행정안전부가 영월군의회를 비롯한 도내 6개 시·군의회 의정비 인상이 부적절하다며 재조정을 권고했다.
  행정안전부는 30일 영월군의회가 주민의견 수렴 절차를 부적절하게 운영하거나 의견을 제대로 반영하지 않는 등 월정수당 인상을 부당하게 결정했다며 의정비 인상률의 재조정을 통보했다.
  영월군의 경우 주민수, 재정능력 등을 고려하지 않고 월정수당을 결정해 지방자치법 시행령 제33조 제1항3호를 위반했다고 밝혔다. 
  군 관계자는 “행안부에서 의정비심의 회의록을 검토한 후 위원들이 주민수, 재정능력 등을 고려하지 않았다고 지적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당시 서류로 그 같은 내용을 설명했고 위원들도 이해하고 있었던 사항”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같은 상황을 행안부에 설명하고 명확하지 않은 재조정 관련 처리절차를 질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영월신문 hs.choe63@gmail.com

<저작권자 © 영월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